윤현진 ( Yoon, hyunjin )




알베르토 자코메티(Alberto Giacometti)는 인간 존재에 대한 물음을 작품에 담았다면 

윤현진은 우리들의 삶에 대한 이야기를 작품에 풀어내고 있다.

그가 인간 존재의 나약함과 고독함을 무겁게 바라보았다면 윤현진은 만남과 이별, 시기와 질투 등 세상살이의 모든 喜怒哀樂을 밝고 따뜻한 낙관적 세계관으로 관조하고 있다. 

현실적 욕망, 타인과의 어울림과 관계 그리고 해학까지 생동하는 생명감을 특징으로 한 윤현진의 작품은 마치 ‘흥’이 넘치는 한 장의 풍속화를 보는 듯하며 

조각의 소박함과 단순함은 무심(無心)한 듯 가득 채워져 있는 여백과 같다.

 이들은 인간군상 다양한 삶의 한 단면이기도 하며 이것은 인생의 연속성을 보여주는 ‘사진앨범’이다. 

우리 각자의 모습이기도 하고 작가가 지나온 매 순간순간이기도 하며 살아가고자 하는 이상향이기도 하다.


If Alberto Giacometti conveyed a question about human existence within his works, Hyun-jin Yoon tells a story of our lives along with her works. 

While Giacometti heavily portrayed the weakness and loneliness of human, Yoon illustrates the joys in the world 

(喜怒哀樂; a term representing four major emotions people feel throughout their lives - happiness, anger, sadness, and pleasantness) 

 – which include encounters, partings, jealously and enviousness – with such a bright, warm, and optimistic view of the world. 

Yoon 's works characterize liveliness that captures realistic desires, communication and bonds among others, and sense of humor.

 It feels as if we are looking at a piece of genre painting with bountiful of excitement, and the plainness and simpleness of the sculpture(s) somewhat resemble a blank space filled full with indifference.








2020 - 2016   공예트렌드페어_코엑스

2020   개인전_삼청동, 이음더플레이스

2020   화성시 역시박물관 상설전시관 ARTWORK 작업

2020   ㈜ 제일기획_ VIP GIFT 제작

2019   개인전_인사동, 인사아트센터

2019   대통령직속국가균형발전위원회_VIP GIFT 제작

2019   London Craft Week _ 서울 디자인재단 _ UK

2018 - 2019  Maison & Objet _ 서울 디자인 재단 (Nord Villepinte _ Paris, France) 

2018   홈테이블데코페어_Up&Coming Designers_코엑스

2018   DESIGN & CRAFT 개인전_이음더플레이스

2017   문화예술 창작 지원사업_ 서울시 마포구 상품개발

2017   ㈜ 제일기획_ VIP GIFT 제작

2017   상생 서포터즈 선정 작가_디자인하우스

2016   스타워즈데이 기념작품 제작_토이 리퍼블릭, 서울

2015 - 2016  서울 리빙 디자인페어 _ 코엑스



2020 - 2016   Craft trend fair _ Coex, Seoul

2020   Solo exhibition _ Eum the place

2020   Permanent exhibition of the History Museum _ Hwasung 

2020   Cheil Worldliode Inc. _ Making for VIP GIFT 

2019   Solo exhibition _  Insa art center

2019   Presidential Committee on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_ Making for VIP GIFT 

2019   London Craft Week _ Han Collection _ UK

2018 - 2019   Maison & Objet _ Seoul Design Foundation (Nord Villepinte _ Paris, France) 

2018   Home table deco Fair_ Up&Coming _ Coex, Seoul

2018   DESIGN & CRAFT Solo exhibition _ Eum the place

2017   Product development _ Mapo Gu Office, Seoul

2017   Cheil Worldliode Inc. _ Making for VIP GIFT

2017   Sansaeng Supporters Selection _ Design house

2016   Toy Republic _ Making a work for Star Wars

2015 - 2016  Seoul Living Design Fair _ Coex, Seoul

이상용 ( Lee, sangyong )




현재 오브제트로닉스라는 주제로 작업중이다.

<Objetronics (Objet + Electronics) >는 공예와 가전기기의 융합을 통하여 공예의 새로운 기능과 역할에 대한 이야기이다.

 Objet와 Electronics 산업혁명 이후 기계가 많은 영역에서 공예가의 손을 대체하였고 20세기 산업화 시대를 지나오면서 

현대적인 교육을 받은 디자이너들이 공예가의 창의적인 정신을 대신하여 수많은 물건들을 만들어냈다. 

현대인이 인류의 역사 중 물질적 풍요를 가장 많이 누리고 있는 것만은 틀림없다. 

그러나 현대인이 끊임없이 욕망을 갈구하면서 정신적 빈곤에 허덕이는 이유는 무엇일까? 

임마뉴엘 칸트가 순수이성 비판에서 ‘형식없는 내용은 맹목적이며, 내용없는 형식은 공허하다’라고 말 한 것처럼 

오늘날 아름답기만 한 빈 껍데기로 우리 주변을 채우고 있기 때문은 아닐까 생각한다.

 <Objetronics>은 우리가 머무르는 공간을 무엇이 더 풍요롭게 만들어 줄 수 있는가에 대한 물음에서부터 시작되었다.


“Objetronics” is a story about the new functions and roles of crafts through the fusion of crafts and home appliances.

If we were to distinguish two essentials of the purpose of the existence of modern crafts, one can be called functional craft, and the other one, a craft of objet-ity for decorative purposes. 

Of course, this does not mean that fine craftworks that are both functional and decorative do not exist, but based on the way modern crafts are produced, 

they can be differentiated into industrial crafts and artistic crafts. 

Since the Industrial Revolution, machines have replaced the hands of craftsmen in many areas, and spanning the industrialization era of the 20th century, 

designers who received modern education have created numerous objects in place of the creative spirit of craftsmen. 

It is certain that modern people enjoy the most material affluence in human history. 

Nevertheless, why do modern people struggle with psychological poverty, constantly yearning for desire? I ask myself if it is not because our surroundings today are filled with empty shells

 that are nothing but beautiful, as Immanuel Kant stated in Critique of Pure Reason, “Thoughts without content are empty, intuitions without concepts are blind”.

“Objetronics” began with the question of what can enrich the space where we stay.






2020 - 2019   공예트렌드페어_코엑스

2020   개인전_소공헌, 서울

2020   ㈜ 제일기획_ VIP GIFT 제작

2019   대통령직속국가균형발전위원회_VIP GIFT 제작

2019   London Craft Week _ Han Collection _ UK

2019   Maison & Objet _ 서울 디자인 재단 (Nord Villepinte _ Paris, France) 




2020 - 2019   Craft trend fair _ Coex, Seoul

2020   Solo exhibition _ Sogonghun, Seoul

2020   Cheil Worldliode Inc. _ Making for VIP GIFT 

2019   Presidential Committee on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_ Making for VIP GIFT 

2019   London Craft Week _ Han Collection _ UK

2019   Maison & Objet _ Seoul Design Foundation (Nord Villepinte _ Paris, France) 


박선영 ( Park, sunyong )




'흙을 그냥 두면 흙이지만, 흙에 감성을 불어 넣으면 보석이 된다' 

처음 직접 빚은 그릇을 만났을 때의 감동과 그때의 울림을 그릇 하나하나에 담아 냈다.

전통적인 기법과 조선 청화백자의 문양을 사용하여 새로운 느낌으로 재해석 해 보았다.

청아하면서도 화려하고, 따뜻한 느낌을 주는 도자기를 만들기 바란다. 


십여년을 넘게 그려온 모란꽃. 나는 왜 모란을 그리게 되었을까.

동양에서는 부귀의 상징이고 '꽃의 왕'이라 했다.

적지않은 모란의 이야기를 찾아보았지만, 그 중 기억에 남는 누군가의 말

-그의 마음이 나의 마음과 닿아 있는 듯 하다.

 

"큰 마음으로 살고 싶은 마음이 철철 넘치는 깊이와 넓이로 한 세상을 살고싶던 나의 마음을 담아

그렇게 커다란 꽃잎으로 나고 그렇게 짙은 향기도 퍼지는 모란꽃이 되었답니다."

 

청춘의 나는 어떤 꽃을 꿈꾸었고 지금의 나는 어떤 꽃으로 피어있을까. 지금의 나에겐 어떤 향이 피어날까.

 

I have been drawing peonies for more than ten years.

I wonder why I started drawing peonies.

In the East, peony is the symbol of wealth and honor. It was referred to as 'the king of flowers.'

I have looked up many stories related to peony,

but among them, these words have stayed with me

-as the person who said those words and I seem to be feeling the same thing.

 

 "With my hope of living this life with mind that is deep and wide, I bloomed into big petals.

Like so, became a peony that spreads rich fragrance."

 

 What flower did I dream of becoming when I was younger?

What flower did I bloom into now?

What fragrance do I ooze?





2021   Remi Tessier  Project 95M

2021-2015   현대백화점 VIP GIFT 제작

2021-2020   신한카드 VIP GIFT 제작

2020 -2012   공예트렌드페어

2019   설화수 VIP GIFT 제작

2018, 2016   아트사이드갤러리 `New memories in holiday’
2017-2016, 2014-2013   파리 메종오브제
2016   Remi Tessier 95 FLEUR project
2016   PROJET GALERIE LA VALLEE VILLAGE
2015   간송문화재단 GIFT 제작
2015   파리장식미술관
2014   Craft Platform

2012   청주 공예문화재 공모전


2021   Remi Tessier  Project 95M

2021-2015   Hyundai department store(vip gift collaboration)

2021-2020   Shinhan Card-Yido (vip gift collaboration)

2020 -2012   Craft Trend Fair 

2019   'Sulwhasoo'(vip gift collaboration) 

2018, 2016   Artside Gallery `New memories in holiday’
2017-2016, 2014-2013   Maison &Objet Paris
2016   Remi Tessier 95 FLEUR project
2016   PROJET GALERIE LA VALLEE VILLAGE
2015   Kansong Art and Culture Foundation (shop)
2015   Musée des arts décoratifs de Paris (shop)
2014   Craft Platform

2012   Cheongju Craft&Cultural Goods Competition